창세기 29장 28절 부터  29장 35절 까지

 

[창 29장28절]

야곱은 라반의 말대로 레아와의 결혼식 기간을 채웠습니다. 그러자 라반이 자기 딸 라헬도 야곱의 아내로 주었습니다.

 

 

[창 29장29절]

라반은 자기의 여종 빌하를 라헬의 몸종으로 주었습니다.

 

 

[창 29장30절]

야곱은 라헬과도 함께 잠을 잤습니다. 야곱은 레아보다 라헬을 더 사랑했습니다. 야곱은 라반을 위해 칠 년 동안, 더 일했습니다.

 

 

[창 29장31절]

여호와께서는 레아가 라헬보다 사랑받지 못하는 것을 보시고, 레아에게 아이를 낳을 수 있게 해 주셨습니다. 하지만 라헬은 아이를 가지지 못했습니다.

 

 

[창 29장32절]

레아가 임신하여 아들을 낳았습니다. 레아는 여호와께서 내 괴로움을 살펴 주셨다. 이제는 내 남편이 나를 사랑해 주겠지라고 말하면서 그 아들의 이름을 르우벤이라고 지었습니다.

 

 

[창 29장33절]

레아가 다시 임신을 해서 또 아들을 낳았습니다. 레아는 여호와께서는 내가 사랑을 받지 못한다는 것을 들으시고, 내게 이 아들도 주셨구나 하고 말하면서 아들의 이름을 시므온이라고 지었습니다.

 

 

[창 29장34절]

레아가 다시 임신을 해서 또 아들을 낳았습니다. 레아는 내가 아들을 세 명이나 낳았으니 이제는 내 남편이 나를 가까이 하겠지라고 말하면서 아들의 이름을 레위라고 지었습니다.

 

 

[창 29장35절]

레아가 다시 임신을 해서 또 아들을 낳았습니다. 레아는 이제는 여호와를 찬양해야지라고 말하면서 아들의 이름을 유다라고 지었습니다. 그리고 나서 레아는 아이를 낳지 못했습니다.

 

 

 

 

하나님은 위로의 하나님이세요. 야곱의 사랑을 받은 라헬을 보면서 마음이 많이 상해 있을 때 하나님은 많은 자녀를 축복해 주심으로 위로해 주셨어요. 또한 하나님은 공평한분이세요. 우리의 생각과는 다르게 똑같이 사랑해 주시는 분이세요.

 

 

야곱은 라헬을 진정으로 사랑했어요. 그래서 7년을 더 라헬을 위하여 기쁘게 일하였어요. 라헬을 아내로 맞은 이후 야곱은 라헬을 가장 사랑하였어요. 이러한 야곱의 모습에 레아는 큰 상처를 받았어요. 하지만 하나님께서는 이런 상황 속에서 레아에게는 대단히 많은 자녀를 줌으로서 크게 위로하여 주셨어요. 하나님께서는 우리의 잘못된 생각과 공평하지 아니한 가운데서도 결코 그의 백성을 차별하시지 않고 가장 공평하게 위로해 주시는 분이세요. 우리 친구들에게도 하나님은 늘 똑같은 모습으로 지켜보시고 사랑해 주신답니다. 그 하나님을 감사함으로 날마다 찬양하는 친구들이 되도록 해요.

 

 

하나님 오늘도 하나님을 찬양합니다. 레아를 위로해 주셨던 하나님, 오늘도 하나님의 위로를 받기를 원합니다. 그리고 하나님의 위로를 통하여 친구들에게 상처를 주는 말이나 행동을 하지 않고 사랑하며 위로할 수 있는 제가 되게 해 주세요.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드립니다. 아멘.

 

CTM소개 사이트맵 이용약관 개인정보 취급방침 후원/협력기관 후원안내 오시는길
CTM(컴퓨터전문인선교회) 대표 김성철 | 601-827 부산광역시 동구 초량상로 102 CTM 3층 | 070-7565-1409
사업자등록번호 : 605-82-67103   Copyright ⓒ CTM(컴퓨터전문인선교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