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회복에 대한 메시지 (예레미야29장 1-14절)  

    성경구절(개역개정)      
[예레미야 29:1] 

선지자 예레미야가 예루살렘에서 이같은 편지를 느부갓네살이 예루살렘에서 바벨론으로 끌고 간 포로 중 남아 있는 장로들과 제사장들과 선지자들과 모든 백성에게 보냈는데

[예레미야 29:2] 

그 때는 여고니야 왕과 왕후와 궁중 내시들과 유다와 예루살렘의 고관들과 기능공과 토공들이 예루살렘에서 떠난 후라

[예레미야 29:3] 

유다의 왕 시드기야가 바벨론으로 보내어 바벨론의 왕 느부갓네살에게로 가게 한 사반의 아들 엘라사와 힐기야의 아들 그마랴 편으로 말하되

[예레미야 29:4] 

만군의 여호와 이스라엘의 하나님께서 예루살렘에서 바벨론으로 사로잡혀 가게 한 모든 포로에게 이와 같이 말씀하시니라

[예레미야 29:5] 

너희는 집을 짓고 거기에 살며 텃밭을 만들고 그 열매를 먹으라

[예레미야 29:6] 

아내를 맞이하여 자녀를 낳으며 너희 아들이 아내를 맞이하며 너희 딸이 남편을 맞아 그들로 자녀를 낳게 하여 너희가 거기에서 번성하고 줄어들지 아니하게 하라

[예레미야 29:7] 

너희는 내가 사로잡혀 가게 한 그 성읍의 평안을 구하고 그를 위하여 여호와께 기도하라 이는 그 성읍이 평안함으로 너희도 평안할 것임이라

[예레미야 29:8] 

만군의 여호와 이스라엘의 하나님께서 이와 같이 말하노라 너희 중에 있는 선지자들에게와 점쟁이에게 미혹되지 말며 너희가 꾼 꿈도 곧이 듣고 믿지 말라

[예레미야 29:9] 

내가 그들을 보내지 아니하였어도 그들이 내 이름으로 거짓을 예언함이라 여호와의 말씀이니라

[예레미야 29:10] 

여호와께서 이와 같이 말씀하시니라 바벨론에서 칠십 년이 차면 내가 너희를 돌보고 나의 선한 말을 너희에게 성취하여 너희를 이 곳으로 돌아오게 하리라

[예레미야 29:11] 

여호와의 말씀이니라 너희를 향한 나의 생각을 내가 아나니 평안이요 재앙이 아니니라 너희에게 미래와 희망을 주는 것이니라

[예레미야 29:12] 

너희가 내게 부르짖으며 내게 와서 기도하면 내가 너희들의 기도를 들을 것이요

[예레미야 29:13] 

너희가 온 마음으로 나를 구하면 나를 찾을 것이요 나를 만나리라

[예레미야 29:14] 

이것은 여호와의 말씀이니라 나는 너희들을 만날 것이며 너희를 포로된 중에서 다시 돌아오게 하되 내가 쫓아 보내었던 나라들과 모든 곳에서 모아 사로잡혀 떠났던 그 곳으로 돌아오게 하리라 이것은 여호와의 말씀이니라

1. 예레미야의 편지(1-9)

예레미야의 예언은 그대로 이루어졌습니다. 유다의 많은 사람들은 바벨론의 포로로 끌려갔습니다. 예레미야는 바벨론으로 가는 사람들을 통하여 바벨론에 살고 있는 장로들과 제사장들 그리고 예언자들과 모든 백성에게 하나님의 말씀을 편지로 보내게 됩니다. 이 편지는 그들에게 큰 위로와 힘이 되는 것입니다. 하나님께서는 바벨론에 끌려간 그들이 그곳에서 어떻게 행할 것인지를 알려 줍니다. 하나님께서는 바벨론을 강하게 하셨으므로 그의 백성들이 순종하며 그곳에서 하나님께서 회복시키실 때까지 기다릴 것을 말씀하십니다. 하나님은 결코 그의 백성들을 망하게 하시기 위함이 아니라 정결케 하시기를 원하였습니다. 바벨론에서도 하나님의 요구는 참된 믿음을 잃지 않는 것입니다. 우리 믿음의 성도들은 환경을 넘어서는 자들입니다. 우리에게 중요한 것은 그곳이 어디냐가 아니라 그곳에 하나님의 뜻과 계획하심이 있는가 하는 것입니다.

하나님께서는 바벨론에서 하나님께서 회복시킬 때까지 믿음 안에 살것을 요구하십니다. 그곳이 어디든지 오직 하나님만을 섬길 수 있는 참된 믿음이 요구되고 있음을 알 수 있습니다.

묵상하기
어떤 환경에서도 하나님의 뜻을 쫓아 행하는가?


2. 칠십년이 되면(10-14)

하나님께서는 70년이 지나면 바벨론에 끌려간 자들에게 회복을 허락하실 것을 말씀하십니다. 하나님의 징계는 우리를 사랑하시기에 주시는 사랑의 매입니다. 또한 하나님께서는 그의 백성의 부르짖음과 회개를 들어주시는 분이십니다. 하나님께서는 유다에게 소망 있는 미래를 주시기 위해서 재앙을 내리셨다고 말씀하십니다. 그들의 기도에 응답해 주실 것이라고 말씀하십니다.

우리는 하나님의 사랑에 대하여 의심하지 말아야 합니다. 하나님의 때가 되면 가장 아름답고 좋은 결과로 다시 회복시키시고 이전보다 더 낫게 회복되게 하시는 분이십니다. 그러므로 우리는 어떠한 환경 속에서도 결코 좌절하거나 실망하지 말아야 합니다.

묵상하기
나는 하나님께서 좋은 것으로 더하여 주실 것을 믿고 사는가?



1.하나님의 말씀을 듣는 바른 분별력을 가지게 하옵소서.
2.하나님의 징계는 사랑이라는 것을 기억하게 하옵소서.

*자료제공: 김성철목사